top of page

아가서 11 4:1-7 신부의 아름다움

금요기도회 / 아가서 강해 11 / 2015년 6월 26일

 


 

아 4:1-7


[1] 내 사랑 너는 어여쁘고도 어여쁘다 너울 속에 있는 네 눈이 비둘기 같고 네 머리털은 길르앗 산 기슭에 누운 염소 떼 같구나

[2] 네 이는 목욕장에서 나오는 털 깎인 암양 곧 새끼 없는 것은 하나도 없이 각각 쌍태를 낳은 양 같구나

[3] 네 입술은 홍색 실 같고 네 입은 어여쁘고 너울 속의 네 뺨은 석류 한 쪽 같구나

[4] 네 목은 무기를 두려고 건축한 다윗의 망대 곧 방패 천 개, 용사의 모든 방패가 달린 망대 같고

[5] 네 두 유방은 백합화 가운데서 꼴을 먹는 쌍태 어린 사슴 같구나

[6] 날이 저물고 그림자가 사라지기 전에 내가 몰약 산과 유향의 작은 산으로 가리라

[7] 나의 사랑 너는 어여쁘고 아무 흠이 없구나

조회수 3회댓글 0개

최근 게시물

전체 보기

주제설교 008 예배 05 눅 24.44-53 예배의 절정인 예수님의 부활

주일예배 / 주제설교 008 / 예배 05 / 2024년 3월 31일 / 김일승 목사 눅 24:44-53 [44] 또 이르시되 내가 너희와 함께 있을 때에 너희에게 말한 바 곧 모세의 율법과 선지자의 글과 시편에 나를 가리켜 기록된 모든 것이 이루어져야 하리라 한 말이 이것이라 하시고 [45] 이에 그들의 마음을 열어 성경을 깨닫게 하시고 [46] 또 이르

Comments


bottom of page